뉴스레터 게시판 81
뉴스레터 제물포구락부에서 온 편지 Vol.65
인천은 의미심장한 역사 지대다. 인천역에서 차이나타운을 지나 조미수호통상조약(朝美修好通商條約) 체결지 안내비 좌측으로 자유공원에
2021-06-07
뉴스레터 제물포구락부에서 온 편지 Vol.64
인천은 의미심장한 역사 지대다. 강화도 지역은 조선 후기부터 통상을 요구하며 제국주의 열강들의 침입이 잦았던 곳이다. 그럴 때마다
2021-06-01
뉴스레터 제물포구락부에서 온 편지 Vol.63
인천은 의미심장한 역사 지대다. 우리나라에 여성과 어린이 분야만을 별도로 전담하던 ‘여자경찰서’가 존재했던 시기가 있었다. 1947년에 창설되어
2021-05-25
뉴스레터 제물포구락부에서 온 편지 Vol.62
인천은 의미심장한 역사 지대다. 망명지에서의 생활은 모든 일상이 비정상일 수밖에 없다. 더욱이 결혼을 하고 아이를 낳아 키우며 육
2021-05-11
뉴스레터 제물포구락부에서 온 편지 Vol.61
인천은 의미심장한 역사 지대다. 1904년 2월 러일전쟁 도발 후 미국, 영국, 독일, 프랑스 등 유럽 열강으로부터 자신들의 한국
2021-05-10
뉴스레터 제물포구락부에서 온 편지 Vol.60
인천은 의미심장한 역사 지대다. 1896년 백범 김구는 황해도 안악군 치하포에서 일본군 중위 쓰치다를 살해하고 인천 감리서에 투옥된다. 당시 김구를 도운 인천 출신
2021-05-03
뉴스레터 제물포구락부에서 온 편지 Vol.59
인천은 의미심장한 역사 지대다. 원래 카페(cafe)라는 말의 어원은 터키어 카흐베하네(kahvehane)에서 연유한다. 카르베하
2021-04-26
뉴스레터 제물포구락부에서 온 편지 Vol.58
자주적 개항의 상징적 서사자원 건국훈장 독립장을 받은 푸른눈의 독립운동가 윤봉길 의사에 의해 홍커우 공원 폭탄 투척 의거가 있었
2021-04-13
뉴스레터 제물포구락부에서 온 편지 Vol.57
자주적 개항의 상징적 서사자원 한국 왕벚나무의 아버지 에밀 조제프 타케 신부 벚꽃철이 되니 요사이 제물포구락부와 자유공원 주변은 온통 벚꽃이 천지다. 특히 그 중
2021-04-07
뉴스레터 제물포구락부에서 온 편지 Vol.56
자주적 개항의 상징적 서사자원 조지 클레이턴 포크 (George Clayton Foulk, 1856-1893) 개항기 미국 공사관의 무관으로서 조선 주재 미국 대
2021-04-01
뉴스레터 제물포구락부에서 온 편지 Vol.55
자주적 개항의 상징적 서사자원 프란츠 에케르트(Franz von Eckert 1852~1916) 한국에 서양음악이 처음 전래된
2021-03-23
뉴스레터 제물포구락부에서 온 편지 Vol.54
자주적 개항의 상징적 서사자원 안드레아스 에카르트(Andreas Eckardt; 1884~1974) 1909년에 선교사로 한국에 파견된 독일 성 베네딕도회 신부이자
2021-03-22
뉴스레터 제물포구락부에서 온 편지 Vol.53
자주적 개항의 상징적 서사자원 카를로 로제티(Carlo Rossetti, 1876년 ~ 1948년) 1996년 서울시립대학교 부
2021-03-12
뉴스레터 제물포구락부에서 온 편지 Vol.52
자주적 개항의 상징적 서사자원 Pearl S. Buck (펄S.벅 1915년 ~ 1973년) 한국을 '고상한 사람들이
2021-03-02
뉴스레터 제물포구락부에서 온 편지 Vol.51
자주적 개항의 상징적 서사자원 3.1 만세운동을 취재하고 알린 미국 기자 나다니엘 페퍼(Nathaniel Peffer) 191
2021-03-01

뉴스레터 구독신청

제물포구락부에서 보내드리는 뉴스레터입니다. 함께해주세요.

 

 

 

 


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

뉴스레터 발송을 위한 최소한의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이용합니다. 수집된 정보는 발송 외 다른 목적으로 이용되지 않으며, 서비스가 종료되거나 구독을 해지할 경우 즉시 파기됩니다.




찾아오시는길

#제물포구락부